예스폼
좋은인사말

새벽 25건

새벽(해가 안 뜬 새벽)

겨울이 다가올수록 동터오는 시각이 점점 늦어지네요. 아직 해가 뜨지 않은 새벽에 인사드립니다.

새벽(발자국 소리)

아침에 일어나기가 쉽지 않은 겨울인데 저벅저벅 골목길을 나서는 발자국 소리가 경쾌하게 들리는 새벽입니다.

새벽(휴가)

늦잠을 즐기리라 생각했던 휴가인데 시간이 아까워서인지 평상시 버릇 때문인지 저절로 새벽에 눈이 떠지는 게 참으로 신기합니다.

새벽(매미소리)

열대야에 뒤척거리다 늦게 잠들었다가 매미소리에 새벽에 다시 잠을 깼네요. 피곤한 여름날을 보내고 있습니다.

새벽(동트는 하늘)

먼동이 터오는 동쪽 하늘색이 붉게 물들어오네요. 누구보다 먼저 일어나 일을 나가시던 아버지가 생각나는 새벽입니다.

새벽(성현의 말씀)

새벽에 일어나는 사람은 인생을 보다 더 보람있게 만든다고 옛 성현의 말씀이 기억나는 기분좋은 새벽입니다.

새벽(푸른 새벽)

○○○님 안녕하세요?
해가 저 멀리 뜨고 있는 푸른 새벽 하늘을 바라보면 다시 시작하는 마음을 갖게 됩니다.

새벽(마음가짐)

새벽이라는 시간이 주는 경건함과 시작의 결의는 다른 때와는 견줄 수 없이 오늘 하루를 위한 마음가짐을 다잡는 듯 합니다.

새벽(골목길)

아직 해가 뜨려면 멀었는데 골목길에 들리는 발자국 소리는 출근하는 부지런한 사람들의 결의를 보여주는 듯 저벅저벅 크게도 들립니다.
○○○님도 벌써 일어나셨는지요.

새벽(동트는 모습)

창 밖 멀리 동이 트는 모습을 보니 지난밤을 꼬박 새우며 작업을 한 보람이 느껴집니다.
안녕하세요? ○○○님.

새벽(아침 해)

아침해가 밝아오려면 아직 멀었지만 해가 뜨기 전에 일찍 일어나 하루를 계획하는 일은 저녁 마무리 때까지 가장 중요한 순간이지요.

새벽(새벽 바람)

가을이 되면서 점점 새벽 바람이 차가워지고 지난 여름의 더위가 오히려 그리워지는 10월입니다.

새벽(새벽 새)

새벽에 일찍 일어나는 새가 더 많은 먹이를 먹듯이 아침을 만들어 가는 방법을 아는 것은 하루를 그만큼 충실히 살 수 있는 원동력인 듯 합니다.

새벽(눈 치우는 소리)

밤사이 내린 눈이 상당한지 아직 새벽인데도 벌써부터 일어나 눈을 치우는 소리가 문 밖에서 나네요.

새벽(추운 겨울)

○○○님, 안녕하세요?
추운 겨울이 되면서 새벽에 일어나는 것이 무척 힘든 나날입니다.

새벽(아침 뉴스)

이른 새벽에 접하는 신문을 보면 밤사이 일들이 이렇게 많았구나 놀라게 되는 이른 시각입니다.

새벽(새로운 다짐)

새벽은 언제나 새로운 마음가짐을 하게 만드는 마력이 있는 듯 합니다.
안녕하세요? ○○○님.

새벽(우유배달)

새벽 일찍 일어나 우유배달을 하는 분들의 땀과 노력을 배우고 싶은 9월의 이른 아침 입니다.

새벽(공원)

싱그러운 5월의 새벽 바람은 가까운 공원에 나가 운동을 하기에 딱 좋은 기온과 향기를 갖고 있는 듯 하네요.

새벽(장마비)

밤새 쿵쾅거리며 내렸던 장마비가 서서히 그쳐 가는 새벽에 조용히 일어나 가벼운 몸으로 오늘 하루를 생각하는 순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