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폼예스폼 로고
좋은인사말좋은인사말 로고

제일 상단으로

석가탄신일 122건

석가탄신일(부처님 오신날)

석가탄신일입니다.
불교에서 부처님 오신 날로 명칭 변경을 의논하고 있다고 합니다.
사람들에게 다가가려는 불교의 노력이 엿보입니다.

석가탄신일(자신이 가진 믿음)

자신이 가진 믿음을 위해 자신이 가진 전부를 내놓는다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지요.
오늘은 그것을 기리는 석가탄신일입니다.
내가 가진 믿음에 대해 생각해보는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석가탄신일(그들의 믿음)

절에 조각된 부처님의 모습을 보면 그 기술이 치밀하여 놀랄 때가 많습니다.
그 옛날 그 기술로 저렇게 아름다운 조각을 만들어낼 수 있었던 것은 그들의 믿음이었겠지요.
여러분은 어떤 것을 절실히 믿고 계십니까?

석가탄신일(불교의 생각)

석가탄신일입니다.
석가의 가르침을 다시 한번 되새기는 날이지요.
오늘은 종교 불교가 아닌 불교의 생각을 알아보는 것은 어떨까요?

석가탄신일(살생)

불교에서는 살생을 금합니다.
생명을 중요시하는 것이지요.
오늘날 우리들에게 필요한 사상이 아닐까요?

석가탄신일(연꽃등)

석가탄신일입니다.
스님들과 신도들이 만든 연꽃 등이 절 안마당 하늘을 가득 메우고 있습니다.
그 사이로 비추는 햇살이 마냥 따뜻하고 평온하게 느껴집니다.

석가탄신일(봄의 끝자락)

봄도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봄의 끝자락에 석가탄신일을 만나게 됩니다.
이번 석가탄신일은 아이들과 함께 그 의미를 되짚어 볼 수 있기를 바랍니다.

석가탄신일(분주히 핀 봄꽃)

석가탄신일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거리에는 분주히 핀 봄꽃들과 어울리는 연등이 매달려 있습니다.
석가탄신일 축제 즐기러 절에 다녀오는 것은 어떠십니까?

석가탄신일(불교의 자비)

예전에는 키울 수 없는 형편의 아이들을 절에 맡겼다고 합니다.
품 안에 들어온 것을 내치지 않는 불교의 자비를 알고 있었던 것일까요?
오늘날 우리에게 필요한 마음이 아닐까요?

석가탄신일(역사와 문화)

우리의 역사를 보면 불교와 관련한 일화나 사건이 많습니다.
그만큼 불교가 역사와 문화에 밀접히 연결되어 있다는 것이겠지요.
오늘은 그 역사와 문화를 직접 만나보는 것은 어떨까요?

석가탄신일(색색의 연등)

석가탄신일을 알리는 색색의 연등이 거리를 가득 채우고 있습니다.
밤이 되면 색색의 불빛으로 도시를 비춥니다.
그 불빛이 우리의 마음까지 비추어주는 듯합니다.

석가탄신일(절에서 열리는 행사)

석가탄신일입니다.
절에서 열리는 행사에 참여해보시기 바랍니다.
종교가 아닌 우리의 문화를 만날 수 있을 것입니다.

석가탄신일(자연의 섭리)

스님들은 묘를 쓰지 않고 화장을 합니다.
무에서 와서 무로 돌아가는 자연의 섭리를 그대로 따르는 듯합니다.
오늘은 우리가 가진 많은 것에 대해 생각해보시기 바랍니다.

석가탄신일(불교 색)

인도에서 시작한 불교는 한국과 중국, 일본에서 그 나라 색에 맞게 변했습니다.
우리의 불교는 어떤 빛깔입니까?
우리 불교 색을 찾으로 절에 가보는 것은 어떨까요?

석가탄신일(불경 구절)

불경 구절을 들어본 적이 있으십니까?
전혀 뜻을 알 수 없는 그 불경이 주는 묘한 힘이 있습니다.
그 힘을 여러분도 느껴보실 수 있기를 바랍니다.

석가탄신일(다양한 모양의 탑)

대웅전 앞뜰에는 다양한 모양의 탑이 서 있습니다.
사찰이 지어질 당시의 문화와 시대를 알려주는 힌트 같은 조형물입니다.
과거를 만나러 사찰에 가보는 것은 어떨까요?

석가탄신일(마음의 평안)

빗소리를 들으면 마음이 편안해지며 잠이 옵니다.
절에서 큰스님이 두드리시는 목탁소리도 마음을 편안하게 합니다.
오늘은 작은 고민은 버리고 잠시라도 마음의 평안을 구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석가탄신일(무소유)

무소유라는 책을 아십니까?
소유하지 않는데서 오는 평안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오늘의 우리가 너무 많이 가져 힘든 것이 아닌지 생각해보는 하루가 되기를 바랍니다.

석가탄신일(꾸밈도 없는 스님들의 모습)

아름다움이란 억지로 꾸미는 것이 아니라 내면에 가진 것이 자연스럽게 밖으로 배어 나오는 것이라는 생각을 합니다.
어떤 꾸밈도 없는 스님들의 모습이 아름답게 느껴지는 것은 그 때문일 것입니다.
오늘은 겉모습이 아닌 내면에 좀 더 신경 쓸 수 있기를 바랍니다.

석가탄신일(전생)

전생을 믿으십니까?
불교에서는 전생에서의 억겁 인연이 현생에서 한 번의 스침을 만든다고 했습니다.
오늘은 우리가 가진 모든 인연이 얼마나 감사한 것인지 생각해보는 하루가 되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