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폼예스폼 로고
좋은인사말좋은인사말 로고

제일 상단으로

11월 381건

연말 분위기로 들뜬 지금의 시장

하지만 연말 분위기로 들뜬 지금의 시장이야말로 황금알을 낳는 거위라 할 수 있다는 사실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연말을 앞두고 회사마다 얼마 안 남은 20 년 시즌 상품을 판매하기 위해 열을 올리고 있습니다.

한 해를 마무리해야 할 시간

한 해를 마무리해야 할 시간이 점점 눈앞에 다가오면서 올해가 시작될 때 세워두었던 신년 계획을 되새겨 봅니다.
그중에는 꼭 한 두 가지 절대 이루지는 못하지만 매년 신년 목표 리스트에 올라가는 항목이 있는데요.
항상 같은 시기의 비슷한 상황 속에서 좌절하게 되는 목표들입니다.

나태하고 안일하게 하루를 보내고 있는 것

오늘은 여러분에게 얼마 전에 세상을 떠나면서 우리에게 많은 것을 남기고 간 한 인물에 대해서 이야기하려고 합니다.
지금 이 이야기를 하려는 이유는 우리가 어쩌면 너무 나태하고 안일하게 하루를 보내고 있는 것이 아닐까 해서입니다.
매일 같은 시간에 일어나 같은 길로 등교하고 같은 시간에 수업을 받고 점심을 먹는 우리에게 하루는 너무 지루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 현실에 익숙해지려고만 하지 세상을 바꿔서 생각한다든지 세상에 도전하려고 생각하지 않게 됩니다.

손을 꺼내놓고 다닐 수 없을 정도

20 년 가을이 지나가고 겨울의 첫발을 디디는 11월 중순입니다.
날이 매우 추워졌습니다.
이제는 장갑을 하지 않고는 손이 시려 손을 꺼내놓고 다닐 수가 없을 정도니 말입니다.

앞으로 훨씬 더 차가운 바람

주변을 둘러보니 직장인들이 출근하는데 주머니에 손을 넣고 몸을 잔뜩 움츠리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11월밖에 되지 않았는데 이렇게 추운 것을 보니 올해는 겨울이 일찍 왔다가 늦게 가려나 봅니다.
그러나 겨울은 아직 본격적으로 시작하지도 않았습니다. 앞으로 훨씬 더 차가운 바람이 불어올 것이고 시간이 흐를수록 더 추워지겠죠?
여러분이 다가올 추위에 익숙해질 수 있도록 지금부터 조금씩 준비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건강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겨울은 아니라는 생각

더운 여름과 추운 겨울에 끼어 가을이 없어지면 너무 아쉬울거 같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아직은 그래도 겨울은 아니라는 생각에 마지막 가을의 정취를 느껴보고 싶습니다.

겨울에 대한 좋은 점

생각해 보면 추위가 살짝 덜 깬 정신을 바짝 깨게 하니 좋은 점으로 여겨야 하겠습니다.
아직 이를 덜덜 떨며 한파를 경험하지 않았으니 겨울에 대한 좋은 점을 찾아보는 것은 어떨까요.
안 좋은 점만 보다가는 정말 미운털이 박힐지 모르니 말입니다.

추운 겨울이 시작

막상 추운 겨울이 시작된 마당이고 앞으로 더욱 추워질 텐데 세수할 때마다 곤욕스러울 것을 생각하니 싫은 감정이 생기는 것도 사실입니다.
하지만 살면서 좋은 일만 하고 싶은 일만 하고 살기가 어디 마음대로 되는 일이겠습니까.

서둘러 밀린 일들

서둘러 밀린 일들을 챙기고 올해 안에 하고 싶던 일들을 되돌아봅니다.
한 번씩 자신을 울렸던 일들을 끄집어내기도 합니다.
정리의 시간은 막상 연말이 되었을 때에 차분히 생각하기가 어렵기 때문입니다.

누군가를 걱정하던 때

누군가를 걱정하던 때가 있었는데 내게 무슨 일이 생기면 누가 나를 걱정해줄까 하는 쓸데없는 생각에 사로잡혀 있어서인지 모르겠습니다.
한해가 막바지를 달리고 있다는 느낌은 왠지 모를 인생을 돌아보게 하는 힘을 가진 것 같습니다.

황량한 바람

황량한 바람이 불어서 왠지 따뜻한 차 한 잔을 마셔줘야 할 것 같습니다.
기어이 연말이 닥쳐오고 마는군요.
두 발 동동 구르며 열심히 산 흔적을 찾는 저와 여러분이 되기를 바랍니다.

서둘러 해야 할 일

그렇지 않고 그 어느 때보다 후회를 남길 것 같다면 서둘러 해야 할 일을 마무리 지어야 합니다.
올해가 두 달이 채 남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곰곰 생각해서 자신의 할 일들을 목록으로 작성해 보는 것은 어떨까요?

연초에 다짐한 목표

시간 한 번 빠르게 지나가버렸군요.
연초에 다짐한 목표를 이루고 결과에 도달하셨으리라 믿습니다.
이제 연말이 1달여 정도 남아 있으니 말입니다.

가을에서 겨울로 급하게 넘어가는 것

실제로 바람이 불자 나무들은 그만 앙상한 가지를 자랑하고 맙니다.
가을에서 겨울로 급하게 넘어가는 것만 같아 짧은 가을에 아쉬운 마음이 들기만 합니다.
하지만 올가을만이 전부는 아니겠지요.

그 시절의 행복한 일상

고개를 들어보니 한해가 불과 두 달을 채 남겨놓고 있지 않게 되었습니다.
시간은 쏜살같이 흐르고 속절없이 나이만 먹고 있는 것은 아닌가 돌아보게 됩니다.
그 시절의 행복한 일상을 좀 아름답게 꾸밀 것을 하고 늦은 후회를 하기도 합니다.

소원한 관계에 놓인 사람

그렇다 할지라도 올해가 마지막을 향하여 달음질치는 때이니 그동안 연락 못 했던 사람들에게 안부를 묻는 것은 어떨까요?
소원한 관계에 놓인 사람이나 다소 껄끄러운 관계를 청산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여 연말에 있을 후회를 줄여보는 것입니다.

연초에 마음먹은 목표

그렇게 생각하니 올해가 얼마 남지 않아 더욱 아쉽게 느껴지고 있습니다.
연초에 마음먹은 목표를 거의 이루셨는지 모르겠습니다.
기운을 내어 올해의 마침표를 찍기 위한 계획을 잘 세우시길 바랍니다.

죽으면 평생 잘 수 있는 잠

그들은 죽으면 평생 잘 수 있는 잠을 위해 시간을 허비하는 것이 아깝다고 말합니다.
그러나 삶에 열중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우리의 신체에 회복의 시간을 주는 것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여러분 모두 건강한 수면 하시기 바랍니다.

해가 짧아지면

이렇게 해가 짧아지면 아침에는 더욱 일어나기가 어려워지고 저녁에는 좀 더 일찍 잠자리에 들어야 할 듯합니다.
하루가 짧아지는 것이지요.
태양과 생체 리듬을 맞추자면 여름은 좀 더 생활하고 겨울은 좀 더 숙면을 취해야 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

어느 시골 마을

이 나무가 어느 시골 마을의 마당에 심어졌다면 냄새난다고 여러분이 피해 다녔던 그 열매는 그곳 사람들의 음식 재료가 되었을 테고 산기슭에 뿌리를 내렸다면 그 열매는 내년 작은 생명으로 움을 틔웠을 것입니다.
도시는 많은 것을 버리기도 하고 알지 못하는 사이에 많은 것이 버려지기도 합니다.
지나치는 사물이 가진 원래의 모습을 발견할 수 있는 현명한 여러분이 되길 소망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