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폼예스폼 로고
좋은인사말좋은인사말 로고

제일 상단으로

7월 283건

세월의 무상함

안녕하십니까?
세월이라는 것이 참 무상합니다.
올해가 시작한 지 엊그제 같은데 벌써 중순을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설명할 수 없는 폭염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여러분에게 여름은 7월은 어떤 느낌인가요?
덥고 습하고 짜증 나고 짜증 나는 그런 날의 연속인가요?

오래 지속되는 장마

존경하는 노동조합원 여러분
지난주에 시작한 장마가 이번 주에도 여전히 기승입니다.
온몸이 꿉꿉하고 습한 기운이 가득합니다.

일찍 시작되는 아침

어두컴컴한 새벽하늘이 에메랄드빛으로 밝아오고 있습니다.
연초에 해돋이를 보며 가슴 벅차게 올해를 맞이한 기억이 생생한데 벌써 7월의 무더운 날들을 보내고 있습니다.
밖은 조용하고 새벽의 차가운 공기가 조용히 흘러들어오고 있는데요.

방학에 해야할 경험들

어느덧 7월이 되었습니다. 더운 여름 날씨가 벌써 달력이 올해의 중반을 향해 달려가고 있음을 알려줍니다.
이제 며칠 후면 여름방학이네요.
아이들의 새 학기가 시작한 게 엊그제 같은데 말이죠.

열대야의 괴로움

더위가 한창 기승을 부리고 있는 7월입니다.
태양은 지치지 않고 뜨거운 햇볕을 내려보내고 있고 바람은 기운을 잃고 멈춰버렸습니다.
6월에는 아침과 저녁으로는 꽤 선선한 바람이 불어오곤 했습니다.

걱정스런 하늘

어느덧 20 년의 중반을 넘겼습니다.
달력이 또 한 장 넘어가 이제는 7을 향하고 있습니다.
럭키세븐이라는 말도 있다는데 7월의 날씨는 왜 이런지 모르겠습니다.

알차게 보내야 할 방학

기말고사를 치고 이제 방학이다 했는데 다시 계절학기가 시작되었습니다.
7월의 무더운 여름 휴가계획부터 세우신 분도 많겠지만 여기 계신 여러분은 휴가보다는 여러분의 미래에 시간을 투자한 분들입니다.
여름방학이 되면 방학이 되면 친구들이랑 여행도 가야 되고 공부도 해야 하고 취업준비도 해야 하고 다이어트도 해야 하고 할 일이 너무 많죠?

여름 이야기

정말이지 덥다는 말 말고는 입 밖에 내놓을 수 없는 7월입니다.
입안에 얼음 조각을 넣지 않고서는 견딜 수가 없을 정도입니다.
다행히 얼음을 입에 물고 있으면 더위가 조금은 가시는 것 같습니다.

청량한 여름의 냄새

청량한 여름의 냄새에 도취되고 마는 7월입니다.
해맑은 하늘이 잡티 하나 없이 푸른빛을 자아내고 구름은 더없이 하얗게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
눈부신 태양이 황홀하게 대지의 살아있는 모든 것을 태워버릴 기세로 붉게 타오르고 있습니다.

장마의 전초전

기상청의 예보를 따르면 월요일부터 제주도와 남부를 시작점으로 해서 장마가 시작된다고 합니다. 6월부터 중간 중간 비가 한 차례씩 내려서 장마가 지나간 줄 알았는데. 7월이 돼서야 본격적인 장마가 시작됩니다.

모든지 마음먹기에 따라

쏟아지는 빗줄기와 강렬한 태양이 번갈아가며 우리를 괴롭히는 7월입니다.
장마철에는 조금 시원할 줄 알았더니 더운 건 똑같이 덥고 습한 기운만 더해져서 불쾌지수가 하늘 끝까지 올라갈 것만 같습니다.
그런데 참 신기한 것은 사람의 마음은 정말이지 마음먹기에 달렸다는 것입니다.

쏟아지는 빗방울

내리는 비에 아련한 추억이 묻어나고 있는 7월의 어느 날입니다.
학창 시절에는 쏟아지는 빗방울만 보아도 감성에 젖곤 했었습니다.
나이가 들고 결혼을 하고 아이를 낳고 키우다 보니 어느덧 그런 감성은 다 사라졌습니다.

유난히 길고 강수량이 많았던 장마

우중충한 하늘을 올려다보아도 마음만은 우울하지 결코 우울하지 않는 7월입니다.
올해에는 유난히 길고 강수량이 많았던 장마였는데요.
해마다 찾아오는 여름장마에 대비를 철저히 하여 별 피해가 없으셨는지 모르겠습니다.

온몸의 신경이 예민해 지는 때

후텁지근한 날씨에 온몸의 신경이 예민해지고 마는 때입니다.
장마는 이미 끝났는데 끈적끈적한 느낌과 공기 중에 포진하고 있는 습기는 괜히 마음을 심란하게 만들고 감정의 기복을 경험하게 하는데요.
7월이 이렇게 더운데 8월은 내내 더운 날만 있을 것만 같은 생각이 듭니다.

무더위의 정점에서

졸린 눈을 비비고 일어나면 어느새 새아침이 밝은 줄 알게 됩니다.
무의식은 이미 동이 틀 무렵부터 깨어나기 시작할 준비를 하고 있으므로 정신을 차릴 일만 남은 것이지요.
무더운 7월의 정점에서 여러분께 인사를 드립니다.

바람에 실려 오는 여름 향기

상쾌한 바람에 실려 오는 여름의 향기를 느끼고 계시는지요?
열병을 앓고 있는 듯 뜨거운 태양 아래 서면 작아지는 자신을 느끼게 되는데요.
몸이 먼저 그늘진 곳을 골라 발을 디디며 바람이 불지 않는 날은 하늘을 원망하는 마음마저 들기도 합니다.

여름 과일의 향연

여름 과일의 향연에 푹 빠지게 되는 계절입니다.
무더위가 지속될수록 우리는 제철과일과 여름 음식을 통하여 여름을 이기도록 노력하는데요.
우리의 지친 일상에 한 줄기 빛처럼 먹는 즐거움이 차지하는 비중은 나날이 높아만 갑니다.

학원 연합회 회원들에게 전하는 7월 인사

존경하고 사랑하는 ○○구 학원 연합회 회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날씨가 점점 더워지고 있습니다. 왜 이렇게 덥나 해서 달력을 보았더니 어느덧 7월입니다. 여름휴가 계획을 세우느라 다들 정신이 없으시지요?

녹색의 바람

아름다운 사람들을 떠올리기에 충분한 날씨입니다.
눈을 시원하게 하는 녹색의 바람이 불고 있는 것이 한눈에 들어옵니다.
하늘로 곧게 뻗은 가로수 길에 서면 늘 그렇지만 이 좋은 장면을 누군가와 함께 보았다면 좋았을 것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온라인문의 카톡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