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폼예스폼 로고
좋은인사말좋은인사말 로고

제일 상단으로

어버이날 151건

어버이날(어버이날의 의미)

오늘은 어버이날입니다.
여러분의 아이들과 부모님의 소중함과 어버이날의 의미를 생각해보는 하루가 되길 바랍니다.

어버이날(중요한 이유)

어버이날이 중요한 이유가 무엇일까요?
부모를 공경하는 것이 곧 어른을 공경하는 것이며, 그것이 곧 우리 사회를 따뜻하게 만드는 중요한 마음이기 때문일 것입니다.
우리 아이들이 어버이날의 의미를 깨달을 수 있기를 바랍니다.

어버이날(어른과 노인)

어버이날입니다.
어버이 은혜에 감사하고, 어른과 노인을 공경하는 미덕을 기르는 날이지요.
오늘은 부모님의 은혜에 감사함을 표현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어버이날(소원)

제가 부모가 되어보니 아이들이 바라는 것을 모두 해주는 능력 있는 부모가 되는 것이 소원이 되더군요.
우리의 부모도 그랬겠지요.
우리의 꿈을 위해 희생한 그들의 꿈과, 다 해주지 못해 미안해하는 그들의 마음에 감사함을 꼭 전하시기 바랍니다.

어버이날(직접)

부모님께 감사한다는 말을 자주 하지만, 그 말을 부모님께 직접 하지는 않는 듯합니다.
오늘은 그 감사하다는 말을 꼭 부모님께 직접 전해보시기 바랍니다.

어버이날(우리가 누리고 있는 것들)

오늘 우리가 누리고 있는 것들이 어떻게 만들어진 것일까요?
그것은 우리 부모의 노력과 희생이겠지요.
오늘 우리가 가진 것의 감사함과 부모님의 감사함을 다시 생각하는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어버이날(우리의 오늘)

우리의 부모님 세대는 참 많은 것을 희생하였습니다.
자녀를 키우기 위해, 당신의 부모를 봉양하기 위해.
우리의 오늘이 그들의 노력으로 만들어진 것임을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어버이날(우리를 위해)

우리는 참 많은 것을 누리고 지내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의 부모는 어떤가요?
부모님이 우리를 위해 무엇을 희생하였는지 꼭 생각해보시기 바랍니다.

어버이날(부모님 마음)

아이들에게 갖는 여러분의 마음은 어떻습니까?
그 마음이 여러분의 부모님 마음입니다.
그 마음에 감사함을 잊지 않기를 바랍니다.

어버이날(안부)

어버이날입니다.
여러분은 부모님께 얼마나 자주 소식을 전하십니까?
하루에 한 번은 부모님께 안부를 여쭤보는 것은 어떨까요?

어버이날(일을 하는 부모님)

어버이날입니다.
요즘은 퇴직을 하고도 일을 하는 부모님이 많다고 합니다.
아마도 자식에게 짐이 되고 싶지 않은 부모님의 마음이겠지요.
여러분이 부모님께 그 마음의 감사함을 전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어버이날(솔직하게)

어버이날입니다.
오늘은 그동안 표현하지 못했던 여러분의 마음을 솔직하게 표현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마음도 자꾸 표현해야 한다는 것을 잊지 마세요.

어버이날(독립)

독립이라는 것이 무엇일까요?
정신적, 경제적으로 모두 홀로 선다는 것이지요.
우리가 과연 부모님에게서 독립하였는지 생각해보세요.
아마도 그렇지 않을 것입니다.
그러니 오늘은 꼭 감사하다는 말을 전해보세요.

어버이날(가시고기)

가시고기를 아시나요?
알이 부화할 때까지 아빠 가시고기는 먹지도 자지도 않고 그 앞을 지키고 있습니다.
그리고 알이 부화하면 몸이 약해진 아빠 가시고기는 목숨을 잃게 되지요.
우리의 부모도 그와 다르지 않을 것입니다.
우리의 부모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해보세요.

어버이날(자녀들이 행복하기를)

부모님이 자녀들이 결혼하기를 바라는 이유가 무엇일까요?
그것은 자녀들이 행복하기를 바라기 때문이겠죠.
부모님의 잔소리가 여러분을 위한 사랑 때문이라는 것을 아시죠?
오늘은 그 잔소리에 감사함을 전하세요.

어버이날(웃음소리)

부모님의 웃음소리를 들어본 적이 있으신가요?
바쁘다는 이유로 함께 한 시간이 줄어들며, 부모님이 크게 웃는 소리를 들은 지 꽤 오래되었습니다.
오늘은 그 웃음소리를 들을 수 있기를 바랍니다.

어버이날(봄꽃)

봄꽃이 만발한 요즘입니다.
부모님 손을 잡고 꽃구경 나가 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함께 이야기 나눌 수 있는 시간 가지시기를 바랍니다.

어버이날(햇볕 구경)

햇볕이 참 좋습니다.
요즘 비타민D가 부족한 사람들이 많다고 합니다.
오늘은 부모님 손잡고 햇볕 구경 나가보세요.

어버이날(부모님과 시간)

부모님이 연세가 드시며, 아픈 곳도 늘고 기운도 없어지시는 것이 눈에 보입니다.
우리에게 남은 시간이 그리 많지 않다는 것이지요.
오늘부터라도 하루하루 부모님과 시간을 소중히 여기시기 바랍니다.

어버이날(순간순간)

아이들은 참 빨리 자랍니다.
그래서 순간순간이 아쉽게 느껴집니다
그렇다면 부모님은 어떠십니까?
부모님의 시간을 소중히 생각하세요.
온라인문의 카톡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