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폼예스폼 로고
좋은인사말좋은인사말 로고

제일 상단으로

2월 293건

얼마간의 모진 풍파

저 단단한 껍질을 깨고 나오기까지 괴롭겠지만 세상에 얼굴을 들이밀고 나왔을 때 비로소 얼마나 즐겁겠습니까.
또 얼마간의 모진 풍파를 견디고 났을 때 잎이 무성해지고 열매도 맺는 법입니다.
저 여리디여린 이파리가 보잘것없다고 해서 무시해서는 안 된다는 말입니다.
모든 것이 시작되는 시기에 많은 것에 감사하게 되는 하루입니다.

정신을 번쩍 차려 기도하는 마음

변하지 않고 가만히 붙들 수 있다면 좋겠지만 작정한 마음은 어느새 조금씩 해이해지고 있습니다.
날씨가 풀리지 않았기 때문에 아직 겨울은 물러가지 않았습니다.
정신을 번쩍 차려서 기도하는 마음으로 한해 세운 계획을 이루어가는 저와 여러분이 되기를 바랍니다.
겨울은 이미 황금 같은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2월에 내리는 마지막 눈

이번에 내린 눈이 2월에 내리는 마지막 눈이 될 가능성이 크다고 하죠?
거리에는 그동안 꺼내 입지 못한 서운함을 달래려는 듯 가벼운 옷을 입은 사람들이 화사한 옷을 뽐내고 있습니다.
같은 2월의 아침인데도 불과 며칠 전고 지금 사람들의 표정은 사뭇 다릅니다.
추울 때는 안 좋은 일이 있는 것도 아닌데도 미간을 찌푸렸던 사람들이 지금은 표정이 날씨만큼이나 포근하고 따뜻합니다.

유난히도 추운 것

올해 겨울은 유난히도 추운 것 같습니다.
이 겨울 추위가 지나고 나면 봄이 오겠죠.
그리고 꽃을 샘내는 추위가 다시 찾아올 것입니다.
이런 이유로 춥고 저런 이유로 춥다가 결국에는 봄이 오지 않을까 두렵기도 합니다.

특이하기도 하고 간가하기도

1월에 많은 일을 했다고 생각도 안 했는데 벌써 2월이라니 이런 속도라면 금방이라도 수능이 다가올까 걱정하는 학생이 있을까 걱정입니다.
시간이라는 것이 이렇게 특이하기도 하고 간사하기도 합니다.
무슨 말이냐면 1분 1초도 아까운 누군가에게 시간은 너무 빠르게 지나갑니다.
하지만 1시간 10시간씩 여유가 있는 사람은 시간이 그토록 느릴 수가 없습니다.

하루하루가 지날수록

정신 차려보니 시간이 후다닥 달아난 것 같습니다.
어렸을 적에는 하루하루가 왜 이렇게 시간이 안 갔는지 빨리 시간이 흘러 성인이 되어 하고 싶은 일을 마음껏 하고 싶었는데 지금은 왜 이렇게 시간이 빠르게 가는지 생각하는 사람이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하루하루가 지날수록 나이가 들고 흰머리가 희끗희끗 눈가에 깊게 페이는 주름이 싫어 시간을 부정해보지만 어쩔 수 없는 것 같습니다.

기다리고 기다리던 봄

이제 기다기고 기다리던 봄을 맞이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2월이 참 좋습니다.
2월은 1년 중 가장 일수가 적습니다.

봄은 만물이 태어나는 계절

아직은 겨울이지만 봄이 되면 더욱 우리 주변이 아름다워지겠죠?
봄은 만물이 태어나는 계절이라고 하였습니다.
우리를 감싸고 있는 공기에도 불어오는 바람에도 우리가 밟고 선 땅에도 생명의 강한 기운이 가득하다는 것입니다.

우리를 둘러싸고 있는 생명의 기운

춥다고 움츠려 있지 말고 창을 열고 크게 호흡을 해 보십시오.
우리를 둘러싸고 있는 생명의 기운이 몸속으로 들어와 더 힘이 넘치고 활기찬 시작을 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세차게 몰아치는 바람

세차게 몰아치는 바람에 봄의 점잖은 미소가 실려 있다고 해야 할까요.
마치 눈이 하염없이 쌓인 고즈넉한 산에 한 떨기 야생화가 그 청아한 자태를 뽐내어 솟아나듯 작은 목소리의 생명력이 보이는 것 같습니다.
단지 미미한 형태의 것이지만 봄이 온 것이 분명히 느껴지고 있으니 조만간 겨울이 사라지고 말 것은 자명한 일입니다.

겨울의 지지부진한 끝

아직 두꺼운 옷을 정리할 시기는 아니기에 마냥 겨울의 지지부진한 끝을 잡고 있는 것에 잠시 한숨을 쉬어봅니다.
이제 겨울이 다 지나갔구나 하고 말입니다.

춥고 시림에 몸서리

아직 갈 길이 한참 남았는데 마음만 해찰을 부리고 있는 것은 아닌지 자신을 돌아보고 점검해보는 시간을 갖고 있습니다.
출근하려 나설 때마다 춥고 시림에 몸서리를 치고 있습니다.
추위가 한풀 꺾여 가실 때도 되었는데 어쩐지 앞으로 더 추위가 남았는지 가늠해 보아도 알 수가 없습니다.
날이 풀렸다가 다시 추워지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평생 한번 한 적이 없었던 다이어트

평생 한 번 한 적이 없었던 다이어트를 결심하기도 하죠.
그래서 우리는 나름 세워놓은 목표 아래 철저히 계획을 짜기 시작합니다.
그런데 누구나 무슨 일이든 하지 않던 일을 시작하려면 조급증이 생기기 마련입니다.

힘들다는 핑계

무엇을 먼저 시작해야 할지 해야 할 것들은 왜 이렇게 많은지 많은 생각이 들어 갑자기 조급해지는 것입니다.
그리곤 곧 힘들다는 핑계로 그만두게 됩니다.

목표를 가지고 가는 사람

목표를 가지고 가는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많은 것을 해낼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20 년도 어느덧 2월이 되었습니다. 여러분은 목표를 향해 잘 달려가고 계신가요?
끝을 정하지 않고 달리는 선수보다 결승점이 정해진 선수는 달리면서 속도를 조절하고 호흡을 가다듬어 더 훌륭한 성적을 낼 수 있습니다.

지난달 기분 좋은 출발

그리고 우리는 지난달 기분 좋은 출발을 했습니다. 중도 포기 없이 완주하려면 크든 작든 삶의 목표를 세우는 것이 좋겠습니다.
20 년에는 원하는 것 모두 이루는 한 해가 되시기 바랍니다.

오늘 아침 세상이 하얀색

어제 내린 눈으로 오늘 아침 세상이 하얀색입니다.
바람마저 어제와 달리 찬 기운을 다소 잃어버린 듯합니다.
그리고 시간이 얼마 지나지 않으면 이젠 눈이 비로 변할 것입니다.

눈이 비가 되는 순간

눈이 비가 되는 순간이 바로 겨울에서 봄으로 넘어가는 순간이 아닐까요?
날씨가 꽤 포근해졌습니다. 이제 2월을 조금씩 마무리하고 새로운 계절과 새로운 달을 맞이해야겠습니다.

그에 걸맞은 노력

여러분의 올해 목표는 무엇입니까? 그리고 그 목표를 향해 잘 순항하고 계신가요?
대부분의 사람이 성공이라는 말을 목표로 삶고 달려갑니다.
더욱 높이 오르고 싶어 합니다. 여러분의 목표도 이와 다르지 않다면 그에 걸맞은 노력을 하고 계신가요?

자신에게 관대해져 있는 것

혹시 벌써 내가 세운 계획조차도 잊은 채 자신에게 관대해져 있는 것은 아닌가요?
자신에게는 관대함보다는 철저함으로 스스로 성장하는 20 년 2월이 되기 바랍니다.